본문 바로가기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개선 방법은?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개선 방법은?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개선 방법은?

 

 

여성 호르몬의 영향을 받고 있는 여성의 인체는 섬세해서,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 컨디션 불량을 호소하는 사람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컨디션 변화가 일어나기 쉽고, 감기에도 걸리기 쉬운 상태입니다.

 

생리 전에 컨디션이 좋은 사람과 나쁜 사람은 도대체 어떤 차이가 있는 것인 지,그리고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을 개선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 보도록 합시다.

 

 

 

■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 몸 상태의 변화가 일어나는 이유는?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는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분비량이 크게 바뀔 때입니다. 호르몬의 양이 변화하는 것만으로도 여성은 다양한 컨디션의 변화가 일어납니다. 복통, 요통, 생리통, 심한 사람은 구역질과 동계, 현기증 등의 증상도 유발 할수 있습니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이유

 

이러한 컨디션 불량을 일으키는 주요 호르몬은 "프로게스테론"입니다.

프로게스테론은 몸에 수분을 축적시키는 성질을 가지고 있어 부종이 생기거나 체중이 증가시키는 것은 바로 이러한 성질 때문입니다.

그 밖에도 대사가 나빠져 피부염, 변비 등의 증상도 일으키기도 합니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 분비되는"프로스타글란딘"도 컨디션의 불량을 야기시키는 원인입니다. 임신과 생리에 필수적인 물질이지만 과잉 분비되면 컨디션 불량을 일으킵니다. 자궁 근종이나 자궁 내막증이 과다 분비의 원인이 되고 있는 것도 있으므로 부인과 검진은 정기적으로 받도록 합시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는 감기에 걸리기 쉽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는 미열과 두통 등 감기와 비슷한 증상이 나타나기 쉬운 시기이지만, 정말로 감기 버리는 사람도 있습니다.

 

호르몬 균형의 관계에서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는 면역력이 저하하게 됩니다.

따라서 상주균에서도 감염되어 감기에 걸릴 수도 있습니다.

 

항상 감기에 걸려 있는 사람은 체력마저 저하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운동을하는 습관을 익혀 체력 향상에 힘쓰도록 합시.

면역력이 저하되어 있는 사람은 감기뿐만 아니라, 질염 등에도 걸리기 쉬운 상태이므로 이러한 민감한 영역은 항상 청결하게 유지하도록 합시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개선 방법

 

생리주기에 따라 컨디션의 불량이 나타나는 것은 여성이라면 누구라도 경험해 보았을 것입니다.

반대로 생리주기를 잘 활용 해 나가면, 컨디션 불량을 개선 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① 이소 플라본을 섭취하자!

 

호르몬 밸런스의 붕괴는 컨디션 불량의 원인이지만, 정확하게는 프로게스테론의 분비량이 많아짐으로 해서, 에스트로겐의 양이 상대적으로 적어지게 된 것이 원래의 원인이 됩니다.

 

컨디션 불량을 일으키지 않기 위해서는 에스트로겐을 보충 할 필요가 있습니다.

콩에 들어있는 이소 플라본은 에스트로겐과 같은 기능이 있기 때문에 부족한 에스트로겐을 보충 해 줄 수 있습니다.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의 컨디션 불량의 조짐이 보이기 전에 섭취하여, 에스트로겐 양을 늘리도록 합시다.

 

 

 

 

 

② 수면을 충분히 취하도록 하자

 

모든 여성이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 컨디션이 불량이지만은 않습니다.

몸을 가누기 힘들 정도로 컨디션이 무너지는 사람도 있고, 컨디션에 영향을 받지않는 사람도 있습니다.

건강한 사람도 수면 부족이 계속되면 컨디션이 무너지게 되는 것은 당연하므로

생리 전을 대비하여 수면 리듬을 정돈 해 두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③ 생리가 오는 것은 여성에게 좋은 일!

 

생리통에 피부염, 식욕 증진 등... 생리 전에는 컨디션 불량에 빠지기 십상입니다.

하지만 생리가 없으면 여성은 임신과 출산 할 수 없습니다.

생리가 있다는 것은 몸이 제대로 기능하고 있다고 말할 수 상태이기도 합니다.

 

 

④ 체력이 좋는 여성은 생리 전 또는 생리 중에도 컨디션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

 

평소에 몸을 움직이는 습관을 가지고 있는 여성은 생리통으로 고생하는 일이 적다고 합니다.

근력을 만드는 것은 면역력 증진이나 냉증 개선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몸이 허약한 여성은 일상 생활에서 운동을 하는 습관을 들이도록 합시다.


출처 : 바른사람(https://blog.naver.com/barun_book)